전남 일선학교 9곳 태풍 ‘피해’
전남 일선학교 9곳 태풍 ‘피해’
  • 홍갑의 기자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18.10.08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남 광양 광영고 웅벽 600㎡가 붕괴돼 3억원이 피해를 입었다<사진=데일리모닝 독자 제공>
[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제25호 태풍 ‘콩레이’로 전남지역 학교와 수련원 등 9곳이 피해를 입은 것으로 조사됐다.

8일 전남도교육청에 따르면 7일 오전 태풍 ‘콩레이’ 시설 패해 조사 결과 광양 광영고와 백운학생수련장 축대가 붕괴 되는 등 9곳의 피해를 입었다.

광영고 웅벽 600㎡가 붕괴돼 3억원이 피해를 입었으며, 백운학생수련장 축대 125㎡도 붕괴 4000만원의 피해가 발생했다.

또 여수 송현초와 신의중, 한빛고 휀스가 파손되고, 강진여중 드라이비트 20㎡가 탈락하고, 고흥도화고와 완도 금일고도 태풍 피해를 입었다.

7일 오후 잠정 집계 결과 전남지역에서는 벼 1170ha에서 쓰러지거나 침수되고, 가축 8800여 마리가 폐사했다.

또 과수원 28ha에서 낙과 피해를 입었으며, 비닐하우스 파손 25동, 주택 파손 4동, 주택 침수 1동 등의 피해도 있었다.

항만시설 7건, 가로수 55건, 가로등 1건, 간판 및 현수막 10건, 소규모시설 7건 등 공공시설 피해도 잇따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