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시도교육청, 교직원수련시설 공동 활용 '협약'
전국 시도교육청, 교직원수련시설 공동 활용 '협약'
  • 홍갑의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19.05.23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시도교육감 업무협약 체결…전남 3개 학생수련장 7월부터 개방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는 22일 오후 울산현대호텔에서 교직원 수련·휴양시설의 공동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전남도교육청 제공)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는 22일 오후 울산현대호텔에서 교직원 수련·휴양시설의 공동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전남도교육청 제공)

[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전국 17개 시·도교육청이 교직원 수련·휴양시설을 공동 활용키로 했다.

23일 전남도교육청에 따르면,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는 22일 오후 울산현대호텔에서 교직원 수련·휴양시설의 공동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전국 17개 시·도교육청 교직원이 공동 활용하게 될 수련·휴양 시설은 총 20개 소이며, 전남교육청에서는 전남도자연탐구수련원 내 3개 학생수련장(해남 송호, 구례 지리산, 고흥 나로도)을 7월 1일부터 개방한다.

시설 이용에 따른 요금과 이용기간 등은 해당 기관에서 운영하는 관련규정에 따르기로 했다.

전남교육청은 이들 3개 수련장에서 각 6실 씩 총 18실을 공동 활용 대상으로 제공하며, 학생들의 수련활동에 지장을 주지 않는 비수련활동 기간에 한해 이용하도록 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이 협약을 통해 그동안 해당 교육청 소속 교직원만 사용할 수 있었던 수련·휴양시설을 전국 시도교육청 모든 교직원이 사용할 수 있게 돼 시·도 간 교류와 협력이 강화되고 교직원의 복지 증진효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