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오봉 여수시장, 신규직원 점심 '소통'
권오봉 여수시장, 신규직원 점심 '소통'
  • 홍갑의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19.05.24 1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 점심시간 이용해 9번째 브라운 백 미팅 개최
결혼‧출산‧육아‧주거 등 주요 관심사와 고민 자유롭게 대화
24일 권오봉 여수시장과 신규공무원 14명이 점심을 같이하며 소통의 시간을 갖고 있다.(사진=여수시 제공)
24일 권오봉 여수시장과 신규공무원 14명이 점심을 같이하며 소통의 시간을 갖고 있다.(사진=여수시 제공)

[여수=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권오봉 여수시장이 신규공무원과 점심을 같이하며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여수시는 24일 권오봉 여수시장과 신규공무원 14명이 시청 인근에서 브라운 백 미팅을 열었다고 밝혔다.

이날 참석자들은 권 시장과 도시락을 먹으며 직장 생활 중 느끼는 애로사항과 업무고충 등을 자유롭게 이야기했다.

권 시장은 참석자의 고민에 공감하며 자신의 공직생활 경험을 예로 들며 조언했다.

또 분위기 전환을 위해 신규직원의 이름을 부르며 농담을 건네기도 했다.

미팅에 참석한 한 직원은 “짧은 시간이었지만 시장님과 대화한 시간이 앞으로 공직생활에 큰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권 시장은 “결혼·출산·육아‧주거 등 신규 직원의 관심사와 고민을 듣고 공감하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면서 “앞으로도 이러한 만남의 자리를 늘려가겠다”고 밝혔다.

브라운 백 미팅(brown bag meeting)은 권오봉 시장의 제안에 따라 지난해부터 시작됐으며, 이번 모임이 9번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