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일 전남도의원, ‘전남도 농촌진흥사업 조례안’ 발의
김성일 전남도의원, ‘전남도 농촌진흥사업 조례안’ 발의
  • 홍갑의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19.06.12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업지도 사업 확대…농업인 삶의 질 향상 등 계기 마련
김성일 전남도의원
김성일 전남도의원

[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전남도의회 김성일 위원장(해남1·더불어민주당)이 대표 발의한 ‘전라남도 농촌진흥사업 조례안’이 지난 10일, 전라남도의회 제332회 정례회 제1차 농수산위원회 심사를 통과했다.

이번 조례는 전남의 기본산업인 농업 발전과 농촌자원의 효율적 활용을 도모하기 위해 발의된 것으로 농업ㆍ농촌과 관련된 농업기술 연구개발을 비롯해 농촌지도, 교육훈련 등을 지원 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한 것에 의미를 두고 있다.

주요내용은 지역여건에 맞는 농촌진흥사업에 관한 계획을 수립하고 추진하며 연구개발사업도 실시와 평가가 이뤄진다.

또, 시범사업에 참여하는 농업인이나 단체 등에 재정과 기술적 지원을 진행되고 교육훈련 사업을 포함한 국제협력 사업, 남북한 농업협력사업 등이 추진된다.

김성일 위원장은“현재도 농촌진흥사업이 진행되고 있으나 이번 조례안 제정을 계기로 연구개발 사업의 확대와 시범사업에 참여하는 농업인 또는 단체의 지원을 늘려 농촌지도사업의 효율성을 높이고 농가소득 증대의 초석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남북한 농업협력 사업을 추진하여 농업기술을 개발하고 보급할 수 있는 제도적 근거도 마련되어 전남도가 선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조례안은 오는 18일 도의회 정례회 본회의에서 의결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