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 물축제장서 주민 응급 대처로 소중한 생명 살려
장흥 물축제장서 주민 응급 대처로 소중한 생명 살려
  • 홍갑의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19.07.29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살수대첩 퍼레이드 도중 18살 청년 갑자기 의식 잃고 쓰러져
안전요원 데려와 응급 심폐소생술 실시, 119 신고

[장흥=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정남진 장흥 물축제를 방문한 청년이 주민들의 발 빠른 대처로 생명의 위기를 넘겨 화제가 되고 있다.

29일 장흥군에 따르면 지난 27일 장흥 물축제의 인기 프로그램인 ‘살수대첩 퍼레이드’ 진행도중 장흥군청 앞 사거리에서 18살 A군이 갑자기 의식을 잃고 쓰러졌다.

이를 지켜본 주민들은 인근의 안전요원을 급히 데려와 응급 심폐소생술을 실시했다.

상황이 긴박하게 돌아가자 지켜보던 육군1사단 서지훈 하사가 군청 민원실에 비치된 심장제세동기(AED)를 가지러 가기도 했다.

심장제세동기를 가지러 간 사이 다행히 의식을 되찾은 A씨는 주민 신고로 출동한 119 소방대원에게 인계됐다.

A씨는 인근 병원에 후송돼 CT촬영을 비롯한 제반 검사를 받은 결과 특별한 이상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장흥군 관계자는 “주민들의 신속하고도 적절한 대처로 소중한 생명을 살릴 수 있었다”며, “물축제 기간 동안 관광객들의 안전을 지키는 일에 더욱 세심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