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시도의장협의회, 일본 경제침략 철회 '촉구'
전국시도의장협의회, 일본 경제침략 철회 '촉구'
  • 홍갑의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19.08.12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일본대사관 앞…화이트리스트 배제 규탄
전국시·도의장협의회가 12일 서울 일본대사관 앞에서 아베정부의 내정간섭과 경제침략 행위에 대해 철회할 것을 촉구했다.(사진=전남도의회 제공)
전국시·도의장협의회가 12일 서울 일본대사관 앞에서 아베정부의 내정간섭과 경제침략 행위에 대해 철회할 것을 촉구했다.(사진=전남도의회 제공)

[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전국시·도의장협의회가 12일 서울 일본대사관 앞에서 아베정부의 내정간섭과 경제침략 행위에 대해 철회할 것을 촉구했다.

이날 전국 17개 시․도의장단은 서울 종로구 일본대사관 앞에서 화이트리스트 배제 규탄대회에 참석해 일본정부의 백색국가 제외 규탄 및 철회를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의장단은 국민들이 자발적으로 펼치고 있는 불매운동 등 각종 활동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특히, 피해를 입은 기업들에 대한 지원과 함께 이번 경제침략에 대한 승리만이 아닌 동북아 지역의 평화와 공존을 위한 초석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용재 전남도의장은 “아베정부의 화이트리스트 배제는 산업간 국제분업의 기초위에 형성된 국제자유무역 질서를 흔드는 것 일 뿐만 아니라 사실상 경제를 무기로 한 침략행위로 밖에 볼 수 없다”고 지적했다.

이 이장은“시․도의회 차원의 특별위원회 등을 구성하여 산업현장에서의 어려움을 파악하고 집행기구와 협의를 통해 지방자치단체의 예산이 우선 지원될 수 있도록 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이어“시․도교육청과도 협력을 통해 역사, 인권, 평화와 관련된 교육프로그램을 개발하고 관련 교육을 강화하는데 필요한 행정과 재정상의 지원이 이뤄 질 수 있도록 할 것이다”고 말했다.

또,“아베정부의 경제침략을 계기로 대한민국 경제의 기초를 더욱 튼튼히 해야 한다”면서“동북아 지역의 평화와 공존을 위한 초석이 될 수 있는 한반도 평화경제체제를 구축하기 위해 지방자치단체 차원에서의 남․북 경제교류를 적극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전국시․도의장협의회는 ▲한․일 우호관계 및 자유무역질서를 위협하는 화이트리스트 제외조치 즉각 철회 ▲한국사법부 독립성과 삼권분립의 헌정질서를 무시하는 일련행위의 중단 ▲한․일 양국의 우호관계 회복과 평화적 문제해결을 위해 외교적 대화의 장에 복귀 할 것 등을 아베정부에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