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의회 교육위, 태풍 미탁 북상에 해외연수 취소
전남도의회 교육위, 태풍 미탁 북상에 해외연수 취소
  • 홍갑의 기자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19.10.01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전라남도의회 교육위원회(우승희 위원장)가 태풍‘미탁’의 북상으로 농작물과 안전사고 등 각종 피해가 우려됨에 따라 예정됐던 해외 연수를 전격 취소한다고 1일 밝혔다.

교육위원회는 1일부터 9일까지 7박9일간 10명의 의원들과 직원 2명 등이 함께 해외 의정연수를 가질 계획이었으나 북상하고 있는 태풍 피해를 대비하기 위해 도민의 안전을 살피는 것이 우선돼야 한다는 판단에 연수계획을 전면 백지화 했다.

우 위원장은“태풍이 한반도를 향해 북상하기 때문에 적지 않은 피해가 예상되고, 또한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이 우려된다”면서, “도민안전과 농작물 피해예방이 우선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