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교육청, 코로나-19 극복 ‘착한 임대료’ 동참
전남교육청, 코로나-19 극복 ‘착한 임대료’ 동참
  • 홍갑의 기자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20.03.18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하 기관 · 학교 공유재산 임대료 경감 · 사용기간 연장”
전남도교육청 표지석
전남도교육청 표지석

[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전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세 자영업자를 돕기 위한 ‘착한 임대료’운동에 동참했다.

도교육청은 18일 각 급 기관(학교)에 공문을 보내 공유재산 임차인(사용자)를 돕기 위해 임대료를 경감하거나 사용기간을 연장하도록 안내했다.

이번 임대료 경감과 사용기간 연장 조치로 학교 매점 및 자판기 임대업자, 체육관 및 운동장 사용자 등이 1억 4300만 원(1개월 기준)의 혜택을 보게 될 것으로 분석됐다.

도교육청은 이와 함께 공유재산 및 물품관리법 시행령 개정에 맞춰 폐교재산과 일반재산 임대업자에 대해 추가적으로 임대료를 경감할 예정이다.

도교육청은 지난달 7일부터 각 급 학교 체육관 사용을 일시 제한한 데 이어 이번 ‘착한 임대료’ 조치를 통해 코로나19의 전파를 차단하고, 공유재산 임차인(사용자)의 부담을 덜어줄 것으로 기대했다.

장석웅 교육감은 “이번 착한 임대료운동에 동참해 공유재산 임대료를 경감하는 것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 도민의 근심을 조금이라도 덜어드리고 싶은 전남교육 가족의 마음을 담은 선제적 조치”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