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여수밤바다 낭만버스킹’ 등 거리문화공연 ‘전격 연기’
여수시, ‘여수밤바다 낭만버스킹’ 등 거리문화공연 ‘전격 연기’
  • 홍갑의 기자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20.05.21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감염 재확산 우려로 연기 결정…공연 일정 추후 공지
‘우리동네 청춘버스킹’은 12일부터 10월 27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30분부터 9시30분까지 여문문화의 거리 내 2곳, 웅천상가, 선소체육공원, 소호동동다리 등 5곳에서 열린다<사진=여수시 제공>
우리동네 청춘버스킹

[여수=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22일부터 공연 예정이었던 ‘여수밤바다 낭만버스킹’이 지역사회 코로나19 감염확산 우려로 다시 한 번 연기 소식을 전했다.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22일부터 개최하기로 했던 ‘여수밤바다 낭만버스킹’ 과 ‘청춘버스킹’ 등 거리문화공연을 시민과 관광객의 안전을 위해 연기한다고 21일 밝혔다.

시 관계자는 “최근 이태원 클럽발 감염자 확산과 초․중․고 개학에 따른 학생들의 잇단 확진으로 지역사회의 우려가 크고, 정부의 축제․행사 연기 및 취소 지침에 따라 불가피하게 연기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공연을 기다리신 시민들과 관광객, 예술인에게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추후 코로나19 상황이 호전되면 일정을 다시 안내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