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의회, 코로나19 극복 위한 원포인트 임시회 개회
전라남도의회, 코로나19 극복 위한 원포인트 임시회 개회
  • 홍갑의 기자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20.07.28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 추가경쟁예산안 긴급처리…고용․사회안전망 확충, 내수․수출 활성화
전남도의회 본회의장
전남도의회 본회의장

[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전남도의회(의장 김한종)가 코로나19 경제위기 극복을 위한 추가경쟁예산안 긴급처리를 위한 원포인트 임시회를 29일 하루 동안 운영한다.

이날 심의할 추경예산안의 규모는 2회 추경예산보다 3451억 원이 증액된 9조 4893억 원으로, 지난 3일 정부추경 확정에 따른 중앙지원 사업과 코로나19 조기 극복을 위한 사업들이 편성됐다.

주요사업은 ▲ 고용․사회 안전망 확충 분야 2,776억 원 ▲ 한국판 뉴딜 분야 369억 원 ▲ 내수․수출 활성화 분야 186억 원 ▲ K방역 산업 육성 분야 105억 원 등이다.

도의회에서는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추경 예산안을 신속하게 심의‧의결할 계획이다.

도의회는 29일 오전 10시 30분에 본회의를 개의해 전남도지사로부터 추경 예산안에 대한 제안 설명을 듣고, 각 상임위별 예산안 심사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심사를 거친 후 오후 본회의를 속개해 추경 예산안을 최종 처리한다.

김한종 의장은 “이번 추경이 정부의 한국판 뉴딜과 연계해 전남 경제의 활력을 되살리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도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히며, 도민들께 “코로나19로 모두가 괴롭고 힘들지만 성숙한 도민의식으로 서로의 안전망이 되어준다면 코로나19를 반드시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호소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