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의회 교육위원회, 전남 의대 유치 환영
전남도의회 교육위원회, 전남 의대 유치 환영
  • 홍갑의 기자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20.07.30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교육·전남 발전에 많은 영향 줄 것"
전남도의회 전경
전남도의회 전경

[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전남도의회 교육위원회(유성수 위원장)가 “전남 의대유치 확정에 적극 환영하고 전남교육과 전남 발전에 많은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30일 밝혔다.

전남의대 유치는 1990년 첫 시도 후 번번이 외면되었지만 최근 코로나19 사태를 겪으면서 지방 공공의료 중요성에 대한 국민 인식이 높아지면서 2022년부터 10년간 매년 400명씩 총 4000명을 증원키로 해 의대유치에 대한 불씨가 짚여졌다.

정부와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당정협의회를 열고 공공인력 확충을 위한 ‘의대확충 및 공공의대 설립 추진 방안’을 통해 의대가 없는 지역에 의대 신설을 적극적으로 검토하기로 해 사실상 전남에 의대를 설립하는 것으로 확정됐다.

유성수 위원장(장성1)은 “의대진학을 위해 전남의 우수한 인재들이 타 지역으로 진학해 인재유출이 안타까웠지만 이제라도 전남의 아이들이 전남에서 배울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서 다행이다” 면서 “지역의료격차 해소와 의료인프라 확충 등 많은 부분에서 전남발전에 도움을 줄 것이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보건복지부는 연말까지 의과대학 정원을 확정하고, 이어 교육부는 대학들로부터 의대 설립 신청을 받은 뒤 심사를 통해 최종 의대 설립 대학을 결정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