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수청, 제5호 태풍‘장미’대비 비상근무 돌입
여수해수청, 제5호 태풍‘장미’대비 비상근무 돌입
  • 홍갑의 기자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20.08.10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객선 운항통제, 여수․광양항 접안선박 피항 조치 등

[여수=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여수지방해양수산청(청장 조희송)은 제5호 태풍 ‘장미(JANGMI)’ 북상에 따라 9일 오후 2시부터 비상대책반을 편성, 비상근무 체제를 가동했다고 10일 밝혔다.

여수해수청은 제5호 태풍 ‘장미’가 10일 제주 동쪽 해상을 거쳐 15시경 경남 남해안쪽으로 상륙할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 여수․고흥․제주지역에서 운항하는 여객선 16개 항로 17척을 통제 완료하였다.

또한, 9일 오후 2시 선박대피협의회를 개최해 여수․광양항 내 접안선박에 대해 위험물과 자동차운반선은 10일 3시까지, 일반화물·컨테이너선은 같은 날 6시까지 피항하기로 결정하고, 이를 조치 완료했다.

아울러, 여수신북항 계류시설 건설현장 등 항만․어항 공사 현장(8개소)에 대해 공사 중지 후 작업선 피항, 장비 고박 등 안전조치를 완료하고 상시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여수해수청 관계자는 “올해 우리나라를 상륙하는 첫 태풍으로 해양수산분야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취약시설을 철저히 관리하고 상시 모니터링을 하는 등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