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의회, 제346회 임시회 8일 개회
전남도의회, 제346회 임시회 8일 개회
  • 홍갑의 기자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20.09.07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호우 피해 관련 안건 등 처리, 도정 질문은 10월 회기로 연기
전남도의회
전남도의회

[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전남도의회(의장 김한종)는 8일부터 11일간의 일정으로 제346회 임시회를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당초 도정과 교육행정 질문을 진행할 예정이었으나, 최근 코로나19 감염 재확산과 집중호우, 태풍 피해 등으로 집행부의 행정력이 집중되고 있는 점을 고려해 도정‧교육행정 질문은 10월 회기로 연기했고 본회의에 출석하는 공무원도 최소화하기로 했다.

이에 전남도에서는 김영록 도지사와 행정‧정무부지사, 기획조정실장 전남도교육청은 장석웅 교육감과 이기봉 부교육감만 출석한다.

개회 첫날인 8일 제1차 본회의에서는 ‘섬진강‧영산강 수계 호우피해(농‧어업) 실태파악 특별위원회 구성 결의안’,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한 교원 수급정책 추진 촉구 건의안’ 등 호우피해와 코로나19 관련 대책 등 총 14건의 안건을 처리한다.

김한종 의장은 집행부에 “코로나19의 재확산과 민생의 절박함으로 새로운 고비를 맞고 있는 지금의 위기에 도민의 안전한 삶을 지키는 대응책과 전남 경제 회복을 위한 미래 비전 마련”을 요구할 예정이다.

게다가 도민들께는 “지금까지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최소화를 위해 노력하며 도민의 저력을 발휘해 왔듯이, 지금의 어려움도 도민 모두가 방역의 주체라는 각오로 동참한다면 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호소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