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의회, 산단 사회공헌 공론화추진위 가동 ‘촉구’
여수시의회, 산단 사회공헌 공론화추진위 가동 ‘촉구’
  • 홍갑의 기자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20.09.23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결의안 가결…산단기업 적극적인 참여도 강조
여수시의회 전경(사진=여수시의회 제공)
여수시의회 전경(사진=여수시의회 제공)

[여수=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여수시의회(의장 전창곤)가 산단기업의 사회공헌을 이끌어내기 위한 방안으로 공론화 추진위원회 구성을 촉구하고 기업들의 적극적인 참여 또한 강조했다.

23일 시의회에 따르면 지난 21일 제204회 임시회에서 이 같은 내용의 공론화 추진위 구성 촉구 결의안이 가결됐다.

주재현 의원은 “산단 대기오염 불법배출 사건 이후 1년이 지난 지금 기업들이 후속대책과 사회적 책임을 이행할 의지가 있는지 심히 우려스럽고, 현재까지 구체적인 실행방안이 도출되지 않고 있다”고 발의배경을 밝혔다.

앞서 지난해 4월 여수산단 기업들이 대기오염물질을 불법으로 배출한 사건이 환경부에 적발되면서 지역사회에 큰 충격을 줬다.

이후 관련 기업들은 친환경 사업장 구축과 지역인재 채용, 지역물품 구매, 지역업체 이용 등 사회공헌사업을 추진해 시민 신뢰를 회복하겠다고 약속했다.

주 의원은 이에 대해 “기업들은 ‘지역사회공헌사업은 민관거버넌스를 통해 추진하겠다’, ‘일부 기업에만 책임을 묻는 것은 불평등하다’는 등 면피성 떠넘기기와 무책임한 태도로 일관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지역사회공헌사업은 몇몇 대기업의 참여가 아니라 여수산단을 비롯한 모든 기업체의 참여가 필요하다”며 “기업이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시민 중심 공론화기구를 구성해야 한다”고 필요성을 밝혔다.

시의회는 결의문을 여수시와 여수산단 기업 등에 송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