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교육청, ‘종이 없는 회의 '운영'
광주교육청, ‘종이 없는 회의 '운영'
  • 홍갑의 기자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21.01.12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 회의 시스템 통해 자원‧행정력 낭비 최소화 기대
광주시교육청 전경
광주시교육청 전경

[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광주시교육청이 환경 위기 극복과 친환경 가치 확산에 앞장서기 위해 12일 화요정책회의부터 노트북을 활용한 ‘종이 없는 회의’를 시범 운영했다고 밝혔다.

‘종이 없는 회의’는 기후 위기 대응 기조와 발 맞춰 각 과에서 보유하고 있는 노트북에 회의 자료를 미리 탑재해 회의를 실시하는 방법이다.

‘종이 없는 회의’를 통해 종이 절약, 문서출력시간 감소, 신속한 업무공유에 따른 행정업무 효율성 증가, 회의자료 보안 및 관리 측면 등에 있어 매우 유용할 것으로 기대된다.

장휘국 교육감은 “‘종이 없는 회의’가 처음에는 불편하고 어색할 수 있겠지만 자원 절약과 환경보호를 위한 작은 실천의 일환으로 시작했다”며 “회의시스템을 점차 개선해 다른 회의에도 점진적으로 친환경 업무체제를 구축할 수 있도록 적극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