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연근해·낚시어선 안전 '점검'
전남도, 연근해·낚시어선 안전 '점검'
  • 홍갑의 기자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24.07.01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수부·고용부·해경 등 관계기관 합동
전남도는 어선 사고에 따른 인명피해 예방을 위해 내달 16일까지 두 달간 연근해어선과 낚시어선 대상 유관기관 합동 안전 점검을 펼친다.(사진=전남도 제공)
전남도는 어선 사고에 따른 인명피해 예방을 위해 내달 16일까지 두 달간 연근해어선과 낚시어선 대상 유관기관 합동 안전 점검을 펼친다.(사진=전남도 제공)

[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전남도는 어선 사고에 따른 인명피해 예방을 위해 내달 16일까지 두 달간 연근해어선과 낚시어선 대상 유관기관 합동 안전 점검을 펼친다.

이번 합동점검엔 해양수산부, 고용노동부, 해경, 전남도, 시군, 수협 등 유관기관이 참여한다.

구명·기관·전기·소방·무선설비 구비 여부와 작동 상태를 점검하고 어선원 산업재해 예방을 위한 점검도 함께 진행한다.

특히 기관실 내 통풍 여부와 인화성 물질 관리 상태, 조업 시 어구 사용 부주의(끼임·타격·추락 등)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위험요인 등에 대해 점검해 현장에서 즉시 개선하도록 조치할 예정이다.

또한 낚시어선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항해 중 시야가 잘 확보되지 않거나 다리 부근 등 좁은 구역을 지날 때는 반드시 속도를 줄여 운항하도록 지도하고, 출입항신고 이행, 승선자명부 작성, 구명조끼 관리 등을 중점 점검한다.

박영채 친환경수산과장은 “어선사고 예방을 위해 어업인 모두 출항 전 기관·전기 설비 등 상태를 꼼꼼히 점검하고, 운항 중 주위 경계를 철저히 하는 등 함께 노력해주길 바란다”며 “어업인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 보호를 위해 사고 예방 대책에 최선을 다하고 어선 안전 관리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