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교육청 노조, "공직자 청렴도 평가 환영"
전남도교육청 노조, "공직자 청렴도 평가 환영"
  • 홍갑의 기자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11.04.07 2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결과에 따라 모든 학교에 확대 주장...
학생들의 인식제고와 체험의 기회 제공하기 위해 교과과정에 편성 촉구
전남도교육청이 최근 고위공직자 426명을 대상으로 자체 청렴도 평가를 실시키로 한 데 대해 도교육청공무원노동조합이 환영의 뜻을 밝혔다.

도교육청 공무원노조는 7일 논평을 통해 고위 공직자 청렴도 평가에 대해 "지난해 권익위원회 청렴도평가에서 종합 2위를 차지한 성과를 지속시켜 나가고 행정기관과 학교 현장에서 실질적인 청렴 문화 정착을 가져올 수 있는 획기적 시책이라고 평가하며 적극 환영한다"고 밝혔다.

노조는 "실질적인 청렴문화 정착에는 다소 시간이 걸리겠지만 예방적 효과는 충분히 거둘 수 있고, 자발적인 자정 노력 또한 유도해 낼 수 있기 때문에 그 파급 효과는 실로 크다고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노조는 "청렴은 학교구성원 어느 일방의 문제가 아니라 전 교직원의 문제이며, 공무원 스스로가 갖춰가야 할 자세"라며 "실시 후 결과를 놓고 개인적 이해 관계로 인해 많은 말들이 나올 것이지만, 흔들림없이 지속적으로 추진해 주길 바라며, 노조도 협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노조는 "비록 평가결과가 공개되지 않는다는 점과 7학급 이하 초등학교(258교)와 5학급 이하 중학교(119교), 사립 중·고교(83개교)가 제외됐다는 점이 아쉬움으로 남긴 하지만, 올해 결과를 토대로 연차적으로 모든 학교로 확대해 나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노조는 “청렴이 모든 학교의 교육과정에 편성되어 학생들에게도 인식 제고와 체험의 기회가 다양하게 제공될 수 있도록 검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