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기호 전 영광군수, 강진의료원장에 선임
정기호 전 영광군수, 강진의료원장에 선임
  • 홍갑의 기자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19.01.22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여 년 병원장 근무경력…행정혁신 통한 조직 안정 기여 전망

▲ 정기호 강진의료원 원장
[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정기호(64) 전 영광군수가 강진의료원 14대 원장에 선임됐다.

전남도는 중부권 지역 거점 공공의료기능을 수행하는 강진의료원 제14대 원장으로 정 전 영광군수가 선임됐다고 22일 밝혔다.

강진의료원은 지난해 12월 원장 후보 임원추천위원회를 구성하고 후보를 공개 모집했다. 응모에 참여한 총 3명 가운데 서류와 면접심사를 거쳐 최종 후보 2명을 도지사에게 추천했고, 정 전 군수가 최종 선임됐다.

영광 출신인 신임 정기호 원장은 조선대학교 의과대학과 같은 대학원 석․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산부인과 전문의로 영광기독병원장과 제7대 전남도의원, 민선 4~5기 영광군수, 생물산업진흥원 식품산업연구센터장을 역임했다.

전남도는 정 원장이 20여 년 동안 의료 취약지에서 의료기관을 운영한 경험을 쌓아온 전문성과, 도의원, 민선 군수 등 풍부한 행정경험, 인적 네트워크를 통한 우수 의료진 확보 등 강진의료원 경영 개선의 적임자로서 지역 공공의료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 원장은 “환자 중심의 의료서비스 제공, 인구 늘리기를 위한 출산환경 조성, 필수의료 강화, 공공의료서비스 확대를 통한 예방적 건강 증진 강화 등을 통해 의료원 이미지를 쇄신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정 원장은 오는 28일 김영록 도지사로부터 임용장을 받아 2022년 1월 27일까지 3년간 강진의료원 운영 책임을 맡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