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군, 시각장애인 ‘눈과 발’ 될 생활이동지원센터 개소
장흥군, 시각장애인 ‘눈과 발’ 될 생활이동지원센터 개소
  • 홍갑의 기자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18.02.08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흥=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장흥군은 8일 시각장애인들의 이동권 보장을 위한 ‘시각장애인 생활이동지원센터’ 개소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개소식에는 전남 15개 시·군 시각장애인협회장과 지역 기관·사회단체장 및 시각장애인 100여명이 참석했다.

시각장애인 생활이동지원센터는 앞으로 시각장애인들의 출·퇴근을 비롯한 민원업무, 병원 이용, 외출 등을 돕는 역할을 맡게 된다.

특별교통수단으로 차량 1대를 배치해 시각장애인들의 편리한 일상생활 유지를 지원할 방침이다.

시각장애인 생활이동지원센터 이용 대상은 1·2급 시각장애인이다.

운행요금은 관내 1000원, 관외는 km당 200원의 추가 요금이 발생해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시각장애인 생활이동지원센터는 장흥군 시각장애인협회의 오랜 숙원사업 가운데 하나로, 이동에 제약이 있는 시각장애인들의 삶의 질 향상에 크게 도움이 될 전망이다.

위삼섭 장흥부군수는 “앞으로 센터가 시각장애인들의 사회활동 기회를 확대하기 위한 역할을 다 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센터 관계자는 “시각장애인 생활이동지원센터가 시각장애인들에게 눈과 같은 역할을 하는 곳으로 거듭나기 위해 열심히 뛰겠다. 하반기에는 공모사업을 통해 차량을 늘려 운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