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쌀, 14년 연속 여성이 뽑은 최고 명품 대상 ‘수상’
전남쌀, 14년 연속 여성이 뽑은 최고 명품 대상 ‘수상’
  • 홍갑의 기자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20.07.27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성인 여성·전문가 평가…친환경 쌀 명품 선정
제22회 여성이 뽑은 최고의 명품대상’ 친환경쌀 부문에 전남 쌀이 14년 연속 선정됐다
제22회 여성이 뽑은 최고의 명품대상’ 친환경쌀 부문에 전남 쌀이 14년 연속 선정됐다

[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전남도는 ‘제22회 여성이 뽑은 최고의 명품대상’ 친환경쌀 부문에 전남 쌀이 14년 연속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여성신문사가 주관하고 여성가족부와 산업통상자원부 등이 후원한 ‘여성이 뽑은 최고의 명품 대상’은 전국 만20세 이상 성인 여성 10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와 전문가로 구성된 선정위원회 심사를 종합해 선정됐다.

전남 쌀이 14년 연속 선정된 것은 전국 67%를 차지한 친환경 쌀 인증면적과 친환경 전문 도정시설에서 가공한 고품질 쌀을 유통해 소비자 신뢰를 확보한 것이 가장 큰 요인으로 분석됐다.

전남도는 도내 어린이집, 초‧중‧고교 학교급식에 전국 최초로 유기농 쌀을 공급하고 있으며, 서울시 학교급식에도 친환경 쌀 소요량의 50% 이상을 공급해 학생들의 건강과 농가소득을 높이는데 기여하고 있다.

강종철 농식품유통과장은 “코로나19의 어려운 여건에도 서울시 학교급식용 꾸러미 쌀의 64%가 전남 쌀로 공급되는 등 친환경 1번지로서의 명성을 굳건히 다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품질 고급화와 유통 활성화로 전남 쌀이 소비자들에게 더욱 사랑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