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국공립어린이집 이용률 '저조'
전남 국공립어린이집 이용률 '저조'
  • 홍갑의 기자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20.11.11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복규 전남도의원, 농어촌지역 등 소규모 민간어린이집 지원 강화…국공립 어린이집 확충 필요
구복규 전남도의원
구복규 전남도의원

[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전남지역 국공립어린이집 이용률이 정부 목표인에 비해 턱없이 부족해 경영이 어려운 농어촌지역 등 소규모 민간어린이집을 이용한 확충이 필요하다는 주장이다.

전남도의회 구복규 의원(더불어민주당·화순2)은 지난 10일 여성가족정책관실 행정사무감사에서 수준 높은 보육서비스 제공과 정부 100대 국정과제인 국공립어린이집 이용률 40% 확대 목표달성을 위해 국공립어린이집 확충을 촉구했다.

구 의원은 “전남도가 작년과 올해 26개 국공립 어린이집을 확충했지만, 전남도 국공립어린이집 이용률은 17% 정도에 불과해 정부 목표인 40%에 한참 모자란다”고 지적했다.

이어, “전남 아동수는 2019년 7만5543명으로 전년대비 4973명이 감소했다, 매년 전남에서 평균 4~5000여 명의 아동이 감소함에 따라 민간어린이집 운영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민간·가정어린이집을 매입, 장기임차, 리모델링 등을 통해 국공립어린이집을 확충하여 이용률을 높이는 방안을 적극 검토해야 한다” 고 강조했다.

또한 “농어촌지역이나 민간 소규모 어린이집에 대한 운영지원과 시설투자가 필요하다” 며, “이를 통해 학부모의 양육부담 경감과 함께 양질의 보육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