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보건소 직원 가족 확진 ‘판정’…8일 보건소 ‘폐쇄’
화순보건소 직원 가족 확진 ‘판정’…8일 보건소 ‘폐쇄’
  • 홍갑의 기자
  • kuh3388@hanmail.net
  • 승인 2020.07.08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고시학원 발 확진자 8명으로 늘어...보건소 전직원 검사 후 격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화순=데일리모닝] 홍갑의 기자 = 화순군(군수 구충곤)이 8일 하루 화순군 보건소를 일시적으로 폐쇄했다.

화순군은 7일 저녁 광주시에 거주하는 화순군 보건소 직원의 가족이 확진 판정을 받은 데 따른 조치라고 8일 밝혔다.

해당 확진자(번호 미부여)는 광주 117번 확진자와 광주고시학원 동선이 겹쳐 검사를 받고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광주고시학원 발 코로나19 감염자가 8명으로 늘어났다.

군은 즉각 보건소 직원을 자가 격리하고 8일 하루 선제적으로 보건소와 보건소 내 선별진료소를 일시폐쇄하고 방역 소독을 시행했다.

또한, 8일 오전 보건소 전체 직원에 대한 검체 채취를 완료하고 전원 자택격리 조치했다.

보건소 일시폐쇄에 따라 코로나19 방역과 상담, 검체 채취 등 감염병 대응은 지난 2일 하니움문화센터 2주차장에 설치한 승차 이동형(Drive Thru) 선별진료소에서 수행하게 된다.

구충곤 화순군수는 “보건소 일시폐쇄로 군민께 불편함을 끼쳐 송구스럽지만 코로나19를 막기 위한 선제적 조치임을 양해해 주시기 바란다”며 “군민 여러분 한 분 한 분이 ‘청정 화순’을 지키는 수문장이라는 마음으로 밀폐, 밀집, 밀접 고위험 시설 출입을 삼가고 마스크 착용과 손 씻기 등 개인위생 수칙 준수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